옥도면 비안도 해삼종묘배양장 완공…어민 소득 향상 기대
상태바
옥도면 비안도 해삼종묘배양장 완공…어민 소득 향상 기대
  • 신수철 기자
  • 승인 2022.05.23 10:21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(자료사진)해삼종자 방류/사진=전북도
(자료사진)해삼종자 방류/사진=전북도

해삼종묘배양장이 완공됐다. 

23일 군산시에 따르면 양식품종의 생산증대를 위해 총사업비 12억6,000만원을 들여 옥도면 비안도 일대 부지면적 926㎡에 이 같은 친환경‧첨단 양식시스템을 구축했다.

옥도면 비안도 246-2, 3번지에 들어선 해삼종묘배양장에는 관리동(18.36㎡), 종묘양식장(580㎡), 기계실(20.25㎡)을 갖췄다.

현재 군산 섬지역 많은 어가에서 해삼 자연양식을 하고 있다.

시는 지역대표 고부가가치 수산물을 해삼으로 선정해 옥도면 비안도, 연도, 어청도에 해삼서식장 조성사업 등을 추진해왔다. 

하지만 해삼종묘 배양장이 없어 타지역에서 수매할 수 밖에 없는 실정이었다.

이번 해삼종묘배양장 완공으로 지역에서 키워진 종묘로 관내 고부가가치 수산자원을 증가시킬 수 있게 됐으며, 어업인들의 소득증대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.

특히 해삼은 중국 전통 보양식품, 건해삼 가공시 ㎏당 가격이 수백만원까지 상승하는 부가가치 품종으로, 코로나19 이후 건강식품 수요 증가로 시장확대 전망이 예상된다.

시 관계자는 “해삼종묘배양장 완공으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업인들에게 고부가가치 수산자원의 증가를 통해 소득증대에 도움이 되길 기대하고 있다”고 말했다.

 

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